기사
K-water, 전국 다목적댐 평균 강수량 예년에 78%에 그쳐, 봄 가뭄 대응에 총력!
K-water(사장 이학수)는 계속되는 남부지방 가뭄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월 22일(월), K-water 본사(대전광역시)에서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전사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작년 1월 이후 전국 다목적댐 유역에 내린...
김하늘 기자  2018-01-22
[소믈리에 뉴스] '딥스', 해양심층수 세계 최초 할랄인증 취득
지난 3일 글로벌심층수는 해양심층수업계 가운데 처음으로 할랄인증을 취득했다고 전했습니다. 할랄인증은 이슬람교도인 무슬림이 종교적 가르침을 거스르지 않으면서 먹고 사용할 수 있는 식품, 의약품, 화장품 등에 부여하는 것으로 원료 보관, 생산 라인, 완...
정유진 기자  2018-01-18
K-water, 스타트업 허브 통해 물산업 벤처기업 육성 나선다
K-water(사장 이학수)는 1월 18일(목) 16시, K-water융합연구원(대전시 유성구)에서 ‘K-water 스타트업 허브’ 개소식을 갖는다.‘K-water 스타트업 허브(Startup Hub)’는 국내 물산업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글로벌 ...
김하늘 기자  2018-01-18
[김하늘의 소물이에] <63> 세계에서 가장 비싼 물
"가장 비싼 물은 얼마 정도 할까요?"준비한 워터 강의를 마치고, 약간의 시간이 나면 수강자에게 물어본다. 만 원을 안 넘는다는 대답부터, 7~8만 원 선까지 이야기가 나오지만, 보통 3만 원에서 5만 원 정도 선에서 정리된다.아래 문단을 보기 전에 ...
김하늘 기자  2018-01-17
세르비아에서 온 프리미엄 워터 ‘보다보다(VODAVODA)’를 아는가
국내에 유통되고 있는 수많은 수입생수 중에서도 높은 미네랄 함량과 독특한 디자인의 병 때문에 주목을 받고 있는 제품이 있다. 바로 세르비아에서 온 보다보다(VODAVODA)다.‘보다(Voda)’는 유고슬라비아어로 '물'이라는 의미를 가지...
김하늘 기자  2018-01-15
[소믈리에 뉴스] 한국쥬맥스, 지역 및 취약계층에 따뜻한 손길
수입음료 전문 유통회사 한국쥬맥스가 지역 및 취약계층에 2억 원 상당의 음료를 기부하여 지역사회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한국쥬맥스㈜는 랭거스, 로리나, 보다보다, 아리조나, 모구모구 등 40여 개가 넘는 해외브랜드를 수입하여 백화점, ...
정유진 기자  2018-01-15
환경부, 먹는샘물 공장에 탄산수 이어 음료류 생산도 허용
먹는샘물 공장에 탄산수에 이어 커피, 과일음료 등 음료류 생산도 허용된다.환경부(장관 김은경)가 먹는샘물 제조공장에 음료류 제조시설 설치를 허용하는 내용을 담은 ‘먹는물관리법 시행령’ 일부 개정안이 1월 9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
김하늘 기자  2018-01-09
수입음료 전문 유통회사 한국쥬맥스, 지역 및 취약계층에 기부... 2년간 2억 5천만 원 이상 도와
수입음료 전문 유통회사 한국쥬맥스(주)가 지역 및 취약계층에게 음료를 기부하여 지역사회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한국쥬맥스는 2016년은 1억 9천만 원, 2017년에는 7천만 원 상당의 음료를 기부했다. 최문식 한국쥬맥스 대표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
김하늘 기자  2018-01-09
글로벌심층수 '딥스', 해양심층수 업계 세계 최초 할랄인증 취득
대한제분 그룹 자회사인 ㈜글로벌심층수(대표이사 도석안)는 지난 3일 해양심층수업계 가운데 처음으로 할랄인증을 취득했다고 밝혔다.할랄인증은 이슬람교도인 무슬림이 종교적 가르침을 거스르지 않으면서 먹고 사용할 수 있는 식품, 의약품, 화장품 등에 부여하는...
김하늘 기자  2018-01-08
[김하늘의 소물이에] <62> 겨울철 수분 손실, 취침 전 한 컵과 기상 후 한 컵
자다가 아침에 일어나면 목젖까지 마르는 느낌이 든다. 피부는 건조하고 손은 하얗게 튼다. 뒤늦게 물을 마셔봐도 몸의 건조함은 여전하다. 이미 몸의 수분은 빠져나갔다.추운 겨울의 공기는 다른 계절의 공기보다 차갑고 건조하다. 그렇기 때문에 몸에서의 수분...
김하늘 기자  2018-01-03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