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일본 덮쳐간 태풍, 농촌 & 수산업계 피해본 금액 '1조 8천억 원' 넘어
초대형 태풍이었던 태풍 19호(하기비스) 및 올해 태풍에 따른 농림수산 관련 피해액이 1700억 엔(한화 약 1조 8,159억 7,400만 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발표됐다고 KATI농식품수출정보가 밝혔다.10월 말 현재까지 태풍은 총 21개가 발생했으...
유성호 기자  2019-11-08
카길(Cargill), 설탕 대체재 '스테비아' 맛 보완한 식물 추출물 개발
다국적 기업 카길(Cargill)이 스테비아와 같은 천연 단맛의 느낌을 제공할 수 있는 식물 추출물을 개발했다고 음식전문매체 푸드내비게이터가 밝혔다.카길은 10월 초 진행된 서플리사이드 웨스트 트레이드 쇼(SupplySide West Trade Sho...
유성호 기자  2019-10-31
[밥이 답이다] <77> 쌀, 밥 전문가의 식당
NO JAPAN 운동에 동참하고자 올해 하반기 모든 일본 출장을 취소했지만, 일본과의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서는 그들의 다양성, 장인정신 등 배울 점은 배우고 노력해야 그들보다 더 앞서 나갈 수 있다. 무조건 보지 않고 귀를 막는 것이 능사가 아니다. ...
박성환 기자  2019-10-16
쌀 수급안정협의회 개최, 올해 쌀 생산은 전년보다 12~6만톤 감소!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10월1일 유관기관, 농업인단체, 산지유통업체 및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쌀 수급안정협의회를 개최하여 올해 쌀 수급동향 및 수급안정 방안에 대해서 논의하였다.농촌진흥청은 2018년산 쌀 생산단수는 524kg/10a 이고, ...
전은희 기자  2019-10-02
진시황이 즐겨 찾았다는 ‘명월초’를 아시나요 ?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최근 생활수준 향상으로 로하스(건강한 삶과 환경 보존을 추구하는 사람들/Lifestyle of Health and Sustainability)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고기능성 작물인 명월초의 소비 확대를 위한 상...
전은희 기자  2019-09-20
[밥이 답이다] <76> 8월 18일은 쌀의 날
쌀의 날은 한자로 쌀 미(米)를 八十八(팔십팔)로 풀어 해석해서, 쌀을 생산하기 위해 818번의 농부의 손길이 필요하다는 의미를 담아 2015년 8월 18일에 지정되었다. 예전에는 88번 농부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했던 것 같았는데, 언제부터 818번이...
박성환 기자  2019-08-19
월동배추, 저장기간 늘려 봄부터 여름까지 맛본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6주 가량이던 월동배추의 저장 기간을 24주까지 늘릴 수 있는 팰릿 단위 기체조성(MA) 포장 기술을 개발했다.배추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이 재배하는 채소 중 하나다. 특히, 달고 시원해 김치로 많이 먹는 월동배추를 찾는 ...
전은희 기자  2019-08-13
[허브 노트] <80> 캣닢(개박하), 고양이들에게 허락된 마약
사람들이 향긋한 허브를 좋아하듯이 일부 동물들도 허브를 좋아한다. 그중 고양이는 이 한 허브를 엄청나게 좋아해 ‘고양이의 마약’이라는 별명까지 있다. 바로 이번 허브 노트의 주인공인 ‘캣닙(개박하)’이다.캣닙은 유럽, 아프리카, 아시아가 원산지인 여러...
유성호 기자  2019-07-23
[밥이 답이다] <75> 밥솥 이야기
2년 전 ‘조선무쌍신식요리제법(1924)’ ÷淏 글을 인용하여 밥 짓기와 밥 짓는 솥에 대한 이야기를 잠시 했었다. ‘밥 짓는 그릇은 곱돌솥이 으뜸이고, 오지 탕관이 그다음이요, 무쇠솥이 셋째요, 동노구가 하등이라’는 글이다. 사용의 편리성과 안전성에...
박성환 기자  2019-07-03
열대과일 '리치' 공복 섭취 금지...인도서 리치 섭취한 어린이 53명 집단 사망 사고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덜 익은 리치를 먹을 경우 저혈당증이 나타날 수 있는 만큼 공복에는 섭취를 피하고, 성인은 하루에 10개 이상, 어린이는 한번에 5개 이상 섭취하지 말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다.최근 인도에서 리치를 섭취한 어린이 53명 ...
전은희 기자  2019-06-18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