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세계 최초 방울양배추로 만든 진(Gin), 버려진 채소의 지속가능성 변신
스코틀랜드의 한 증류소가 ‘방울양배추’로 진(Gin)을 만들어 화제를 모았다.방울양배추는 브루셀스프라우트(Brussels Sprouts)라고 불리며 16세기부터 벨기에 브뤼셀에서 재배되어오다 유럽에 본격적으로 보급되기 시작한 양배추 종이다.스코틀랜드 ...
유성호 기자  2019-09-08
가수 닉 조나스 X 디자이너 존 바바토스, '빌라 원 테킬라' 출시
주류전문매체 더스피리츠비즈니스가 가수 닉 조나스(Nick Jonas)와 디자이너 존 바바토스(John Varvatos)가 힘을 합쳐 테킬라를 출시했다고 밝혔다.닉 조나스와 존 바바토스는 테킬라 브랜드 빌라 원(Villa One)을 출시했다. 두 사람이...
유성호 기자  2019-09-07
예거마이스터, 술과 커피가 결합한 '콜드브루 커피 리큐어' 출시
허브 리큐어 브랜드 예거마이스터(J?germeister)가 콜드브루 커피와 리큐어를 결합한 제품을 출시한다.최근 식음료 업계의 트렌드 중 하나는 브랜드의 고정된 정체성을 넘어서려는 시도이다. 대표적으로 오레오(Oreos) 쿠키는 다양한 브랜드와 협업한...
유성호 기자  2019-09-05
[대한민국술테마박물관이 들려주는 술 이야기] <15> 수집가들을 사로잡는 한정판 위스키
스코틀랜드 BELL’S 증류소에서 1981년 7월 29일 영국 왕실의 찰스와 다이애나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하여 만든 한정판 기념주로, 출시된 달 판매가 완료될 만큼 인기가 높았다.벨즈 위스키는 영국의 국민 위스키로 불릴 만큼 널리 소비되고 있으며, 처...
김동열 기자  2019-09-02
페르노리카 '중국 최대 위스키 증류소' 만든다... 2021년 쓰촨성 어메이산에 개장
주류전문매체 더드링크비즈니스는 와인 & 스피리츠 글로벌 기업 페르노리카(Pernod Ricard)가 중국에 위스키 증류소를 만들기 위해 1억 5천만 달러(한화 약 1,813억 3,500만 원)를 투자한다고 밝혔다.페르노리카는 앞으로 10년 동안 쓰촨성...
유성호 기자  2019-08-30
빈센트 반 고흐의 환각의 술 '압생트', 프랑스 퐁타리에 지리적 지표 획득
프랑스가 19세기 대표적인 술 중 하나인 압생트(Absinthe)의 ‘보호된 지리적 지표(PGI)’를 획득했다.압생트는 향쑥, 살구씨, 회향과 아니스를 주된 향로로 사용해 만든 술로 19세기~20세기 당시 많은 예술가가 압생트 특유의 환각을 이용하면 ...
유성호 기자  2019-08-28
UFC 스타 코너 맥그리거, 폭행 사건으로 자신의 위스키 불매 운동 번져…
UFC의 간판스타이자 MMA 파이터인 코너 맥그리거(Conor McGregor)가 최근 발생한 ‘바 폭행 사건’의 여파로 자신의 위스키 사업에도 영향이 가 불매 운동이 벌어지고 있다.코너 맥그리거는 지난 7월 15일 미국 플로리다에 위치한 아이리시 펍...
유성호 기자  2019-08-24
'세계에서 가장 맥주가 싼 도시', 베트남 호치민 & 하노이 1~2위 차지해
주류전문매체 더드링크비즈니스가 국제선박회사인 팩앤샌드(Pack&Send)가 발표한 ‘맥주 가격이 가장 싼 도시’를 공개했다.팩앤샌드는 각 도시의 물가를 지표화애 공개하는 웹사이트 Expatisan을 통해 자류를 수집한 뒤 전 세계 도시의 임대료와 음료...
유성호 기자  2019-08-23
1캐럿 다이아몬드가 들어간 술, 1,460만 원 진(Gin)을 획득할 주인공 찾아
주류전문지 더드링크비즈니스가 보석세공사와 증류사가 만난 ‘다이아몬드 진(Gin)’이 출시되었다고 전했다.보석세공사 니콜라스 와일드(Nicholas Wylde)는 배스 디스틸러리(Bath Distillery)와의 협업을 통해 1캐럿 다이아몬드가 들어 있...
유성호 기자  2019-08-23
조니워커의 새로운 왕좌의 게임 위스키, '얼음의 노래 & 불의 노래' 출시 예정
위스키 브랜드 조니워커(Johnnie Walker)가 지난 한정판 ‘화이트 워커’의 성공에 힘입어 새로운 왕좌의 게임 위스키 2종을 출시했다.‘얼음의 노래(A Song of Ice)’ 위스키는 스타크 가문을 상징하는 알코올 도수 40.2% 위스키로, ...
유성호 기자  2019-08-22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