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와인에 이어 진(Gin)까지” 스눕독, 자신의 대표곡에 영감받은 ‘딸기 맛 진’ 출시
래퍼 스눕독(Snoop Dog)이 와인에 이어 진(Gin) 사업까지 진출했다.음식전문매체 푸드앤와인지는 “1994년, 스눕독은 우리에게 진앤쥬스(Gin and Juice)를 부르며 “마음은 돈에 가 있어, 돈이 내 맘에 가 있어”라고 말했는데, 26년...
유성호 기자  2020-09-04
위스키 폭포가 설치될 예정이라는 미국 LA ‘위스키 호텔’
오는 2022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스키’를 테마로 한 호텔이 들어설 예정이다.단순히 ‘더 위스키 호텔(The Whisky Hotel)’이라 불릴 예정인 이곳은 미국 LA 할리우드 중심부에 들어설 예정으로 134개 방이 있는 7층짜리 건물이다. 올...
유성호 기자  2020-09-03
세르비아의 국민 술, 코로나19와의 싸움을 위한 '소독제'로 재증류
동유럽 국가 세르비아의 브랜디 1만 병이 크루셰바츠 지역의 병원을 위한 소독제로 바뀌고 있다.세르비아의 국민 술이자 배로 만든 브랜디인 빌리야모브카(Viljamovka)는 소독약 공급을 위해 70% ABV의 알코올로 재증류될 예정이다.현지 적십자에 따...
유성호 기자  2020-09-02
언택트(Untact) 시대, GS25 스마트오더로 간편하게 '전통주' 구매할 수 있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국내산 농임산물을 원료로 만든 전통주의 판로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9월부터 연말까지 ‘우리술 담다’라는 주제로 전통주 소비활성화 캠페인을 진행한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라 주류 소비 감소...
김동열 기자  2020-09-02
위스키부터 테킬라까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증류소' BEST 10
현재는 코로나19로 인해 방문하기는 어렵지만, 해외여행 시 한 번쯤 가볼 만한 관광지로는 ‘증류소’가 있다. 스카치, 럼, 진, 테킬라를 아우르는 생산자들은 방문객들에게 인스타그램에 소장하고 싶은 아름다운 장관을 선사하곤 한다.음료전문매체 더스프리츠비...
유성호 기자  2020-09-01
일본, 버터플라이피 꽃 사용한 ‘푸른 빛의 사케’ 출시
일본 오사카 근교인 시가현 나가하마에 위치한 사토 사케 브루어리(Sato Sake Brewery)가 푸른색의 사케를 출시해 눈길을 끌었다.음료전문매체 더드링크비즈니스에 따르면 사토 사케 브루어리의 ‘세일란(Seilan)’ 사케는 쌀 연마 비율 60%의...
유성호 기자  2020-08-28
100년 만에 부활, 모차르트가 좋아했던 여름 맥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 위치한 시드스톡 브루어리(Seedstock Brewery)는 100년 이상 생산되지 않고 있던 한 맥주 종류를 발견했다고 말했다. 바로 오스트리아의 음악가 모차르트(Wolfgang Amadeus Mozart)가 좋아했던 것으로 ...
유성호 기자  2020-08-28
美 ‘버드라이트’ 맥주로 화재 사고 진압한 남성
‘물 같은 맥주’를 생각하면 그다지 칭찬같이 들리지 않지만, 화재의 위협에서는 다르다. 미국의 한 남성이 버드라이트를 가지고 자신의 사유지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했기 때문이다.식음료전문매체 푸드앤와인지에 따르면 최근 캘리포니아주는 엄청난 화재로 인해 ...
유성호 기자  2020-08-28
미국 대표 식음료 트렌드의 결합, '호박 맛 하드셀처’
미국 식음료 업계에서 가을 시즌만 되면 찾아오는 것이 바로 ‘호박(Pumpkin)’ 맛이다. 또한, 최근 가장 떠오르는 시장은 알코올이 틀어간 향미 탄산수 ‘하드셀처(Hard Selzer)’인데. 미국의 한 하드 셀처 업체가 이 두 가지를 동시에 합친...
유성호 기자  2020-08-27
던킨도너츠, ‘도넛’ 넣고 만든 맥주 출시
세계적인 도넛 프랜차이즈 ‘던킨(Dunkin’)’이 2020년 가을 시즌을 맞아 파격적인 제품을 공개했다. 바로 실제 던킨의 도넛을 넣고 만든 수제맥주가 그 주인공이다.식음료전문매체 푸드앤와인지에 따르면 던킨이 미국 보스턴 증류소 하푼(Harpoon)...
유성호 기자  2020-08-26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