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생생포토뉴스] '여름엔 역시 리슬링 와인!' 나루글로벌, 썸머 리슬링 시음회 개최
와인 수입사 나루글로벌이 지난 4일 본 서초구 사옥에서 와인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썸머 리슬링(Summer Riesling)' 시음회를 개최했다. 이날 나루글로벌은 독일, 오스트리아에서 만든 30여 종의 리슬...
김지선 기자  2018-07-05
[해외 주류소식] 시드립, 무알코올 칵테일 책 발간해
무알코올 증류주 회사 시드립(Seedlip)이 무알코올 음료로 만든 칵테일 레시피 100선을 담은 책을 발간한다. 책에 포함된 레시피들은 세계 일류 바텐더들이 고안한 것으로부터 추려졌다.시드립 창업자 벤 브랜슨(Ben Branson)은 “전문 바텐더와...
김지선 기자  2018-07-03
[포도품종 탐구] <6> 스페인의 소비뇽 블랑? 청량한 포도, 알바리뇨
싱그러운 복숭아와 레몬이 섞인 향. 마시면 톡 쏘는 미네랄과 짭조름한 맛이 감돈다. 맛만으로는 이 와인이 무엇인지 가늠하기 어려웠다. 몇 년 전에 마신 북부 이탈리아의 생산자 이나마(Inama)의 소비뇽 블랑 와인이 떠올랐다. 향도, 바디감도 전혀 소...
김지선 기자  2018-07-03
[생생포토뉴스] ‘발 디딜 틈 없네’ 나라셀라, SMT 서울서 98종 신규 와인 소개
나라셀라가 지난 26일 청담동 SMT 서울에서 ‘2018 미니 와인 디스커버리’ 시음회를 개최했다. 이날 2017년 하반기부터 현재까지 새로 수입한 와인 98종이 업계 관계자에게 선보였다.이번 신착 와인은 캘리포니아를 비롯한 이탈리아, 스페인 등 다양...
김지선 기자  2018-06-27
중국의 온오프라인 결합 소매 형태, 곧 일상화된다
중국에서 온오프라인의 경험을 혼합한 새로운 소매 형태가 빠르게 퍼져나가고 있다.지난 13일 더드링크비즈니스에 따르면, 중국에서 전자 상거래 서비스나 오프라인의 식료품점 체인이 디지털 회사와 제휴를 맺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현재 중국 시장은 알리바바의...
김지선 기자  2018-06-26
[해외 와인소식] 알리바바, 중국 항저우에 첫 무인 와인샵 열어
알리바바가 항저우에 무인 와인샵을 열었다.더드링크비즈니스의 지난 20일 보도에 따르면, 알리바바의 와인샵은 점원에게 현금을 지불하거나 대화 없이 와인을 구매할 수 있는 시설을 설치했다. 이 자동 와인 쇼핑 경험은 지난 홍콩 비넥스포에서 선보인 바 있다...
김지선 기자  2018-06-26
[해외 와인소식] 부르고뉴의 전설 '앙리 자이에' 와인 경매서 385억 세계 신기록 세워
부르고뉴 와인의 거장으로 불리는 故 앙리 자이에(Henri Jayer)의 개인 소장 와인 1천여 병이 스위스 와인 경매에서 3450만 스위스 프랑(한화 약 385억 7500만 원)에 모두 낙찰됐다.지난 1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앙리 자이에 와이너리 소...
김지선 기자  2018-06-22
[해외 와인소식] '오리건 와인 강세' 피노 누아 마스터 2018 심사 결과 공개
더드링크비즈니스에서 발표한 '피노 누아 마스터(Pinot Noir Masters) 2018' 품평회에서 미국과 뉴질랜드산 와인이 빛을 발했다. 이번 품평회에는 마스터 오브 와인 5명을 포함한 10명의 심사단이 전 세계에서 출품된 피노 누...
김지선 기자  2018-06-21
[김지선의 샴페인 여행] <20-마지막> 샴페인에 빈티지가 없는 이유, 아상블라주
와인 병 라벨에는 포도가 생산된 해인 빈티지가 적혀 있다. 와인샵에 들어서면 가장 최근 빈티지인 2017년을 포함한 2010년대의 빈티지의 와인이 많이 보이며, 철저하게 온도가 조절되는 고급 와인 칸에는 1980년대, 심지어 1960년대 빈티지가 적힌...
김지선 기자  2018-06-19
[생생포토뉴스] 남아공 와인 전문 수입사 케이프밸리와인, 첫 시음회 열어
남아프리카공화국 와인 전문 수입사 케이프밸리와인이 지난 31일 청담 이탈리안 레스토랑 티톨로(TITÓLO)에서 국내 와인업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와인 시음회를 열었다. 이번 시음회에 선보인 남아공 와이너리는 부샤르 핀레이슨(Bouchard ...
김지선 기자  2018-05-31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