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김준철의 와인이야기] <1> 세계에서 가장 비싼 와인
현재 생산되는 와인 중에서 가장 비싼 와인으로 ‘로마네 콩티(16,000 유로 정도)’를 꼽지만, 최근에 병당 30,000 유로의 와인이 나왔다. 그라브의 ‘리베르 파테르(Liber Pater)’ 2015년산 와인이다. 필록세라 이전에 보르도에서 재배...
최염규 기자  2019-08-19
[권기훈의 와인 스토리텔링] 와인이 도대체 뭐기에?
와인은 발효된 포도즙입니다.포도 한 송이, 그 자체가 양조공장입니다. 다른 술과 본질적으로 다른 점입니다.이런 점이 와인을 종교적, 문화적으로 중요한 의미를 가지게 한 이유입니다. 와인을 마실 때 우리는 언제 와인을 마셔야 하는지가 항상 궁금하고 어려...
최염규 기자  2019-08-19
[권기훈의 와인 스토리텔링] 와인 세금과 나의 와인 입문기
빈 17구 노이발데그(Neuwaldegg) 가 155번지.저는 다락방에 살았고,지하실은 골뱅이 껍질처럼 휘어진 계단의 끝에 있었습니다.밤마다 지하실로 내려가는 길은 천상에서 지옥으로 내려가는 두려움을 통과해야 했습니다.습도 80%, 평균온도 17도.지...
최염규 기자  2019-07-24
[권기훈의 와인 스토리텔링] 괴테가 만약에 무인도에 세가지만 가지고 간다면!
G?the und Wein. 나는 이렇게 많은 것들을 가지고 있다.그러나 그녀를 그리워하는 마음이 모든 것을 삼켜버리고 만다.나는 이렇게도 많은 것을 지니고 있다.그러나 그녀가 없으면 모든 것이 무로 돌아가 버리고 만다.결국 인간의 운명...
최염규 기자  2019-07-01
[주말여행] 제주도 서귀포 '한라산 영실'
제주 한라산은 자연휴식년제를 실시 중인 돈내코 코스를 제외한 다섯 개의 탐방코스가 있다. 관음사, 어리목, 영실, 성판악을 기점으로 하는 코스와 어리목 부근의 기생화산인 어승생악 코스가 있다. 한라산 최고의 가을 단풍코스로는 단연 영실코스를 들 수 있...
전은희기자  2019-06-07
[대한민국술테마박물관이 들려주는 술 이야기] <5> 대중의 벗, 영양음료 막걸리
막걸리는 과학기술연구소 탁주시험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막걸리 1되(2ℓ)를 마시면 성인 1일 권장 칼로리의 50%에 달하는 1,227㎉를 섭취할 수 있으며, 인체에 필요한 단백질, 아미노산, 생효모균 등이 풍부해 영양가 많고 부작용 없는 국민의 술임을 ...
최염규 기자  2019-05-27
[권기훈의 와인 스토리텔링] 와인이 당신을 행복하게 해주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와인은 즐거움이다.와인을 즐기기 위해 어떤 특별한 재능이 요구되지 않는다. 누구나 다 와인을 즐길 수 있다.”“와인전문가를 자처하는 이들에게서는 편견 외에 별다른 것을 발견할 수 없다.”Oxford대학 출신의 세계적인 와인평론가 잰시스 로빈슨의 말 ...
최염규 기자  2019-05-21
[대한민국술테마박물관이 들려주는 술 이야기] <4> 응답하라 1980, 캪틴큐
캪틴큐는 럼rum 향을 가미한 일반 증류주로 1980년 롯데주조에서 출시되었다. 캪틴큐는 양주 자체가 귀했던 당시 양주 같은 기분을 낼 수 있는 저렴한 국산 양주로 인기가 대단해 출시된 해 1,000만병 이상이 팔릴 정도였다....
최염규 기자  2019-05-20
[고재윤교수의 보이차 커뮤니케이션] 2019년 운남 보이차산 떼루아 분석
중국 삼황오제 시대에 신농(神農)황제가 해독제로 사용한 차(茶)가 살청(殺靑)이라는 제다 방법을 통해 일상생활 속에서 편하게 마시게 됐다. 많은 차 종류(녹차, 백차, 홍차, 청차, 흑차 등)가 있지만, 특히 보이차에 열광하는 것은 무엇일까? ...
최염규 기자  2019-05-13
[대한민국술테마박물관이 들려주는 술 이야기] <3> 국회의사당 해태상 아래에서 숙성중인 '노블와인'
1974년 출시된 해태 노블와인은 국산 최초 포도와인으로 인기가 높았다. 당시 여의도 국회의사당 준공을 앞두고 의사당 앞에 해태상을 놓아 악귀를 물리치고 화기를 막아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되었고, 이 소식을 들은 해태산업 측에서 해태상 암수 1쌍을 기증...
최염규 기자  2019-05-13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