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나비스(Winabis), 대마초를 이용한 초록색빛의 와인 출시

승인2018.12.18 00:02:21
▲ 와이나비스가 와인과 대마초를 결합한 상품을 온라인에서 출시했다. <사진=와이나비스 인스타그램>

파란색의 와인 '긱(Gik)'에 이어 이제 초록색 빛의 와인이 출시된다고 음료전문지 ‘더드링크비즈니스’지에서 밝혔다. 바로 대마초를 이용한 와인인 ‘와이나비스(Winabis)'다.

와이나비스는 대마초의 주요 성분인 ‘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THC)’와 달리 ‘칸나비디올(Cannabidiol)'을 함유한 화합물을 이용했으며, 9.5% ABV의 최대 알코올 함량을 지닌 에메랄드 색조의 와인이다. 또한, 복숭아맛을 지닌 중간 단계 정도의 달콤한 와인이다.

CBD가 주입된 첫 번째 와인이며 와이나비스는 웹사이트의 설명을 통해 “와인 재배자로서의 경험 그리고 새로운 종류의 와인 혁신에 대한 관심이 결합한 결과”라고 말하며 완전히 합법적으로 유럽 전역으로 배송할 수 있다고 밝혔다. 물론 우리나라에서는 수입이 불가하다. 현재 온라인을 통해 한 병당 16.95유로에 판매되고 있다.

▲ 에메랄드빛 와인이며 유럽 한정으로 온라인 주문이 가능하다. 물론 한국은 불법이다. <사진=와이나비스 인스타그램>

지난 10월 17일, 캐나다에서의 대마초 합법화에 따라 다양한 음료 회사들이 대마초 분야를 탐구하고 있는 상태로 이와 같은 움직임에 따라 와인 업계에서도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몇 년 동안 프로세코와 블루 큐라소가 섞인 ‘블루몬드(Blumond)'를 비롯하여 여러 가지 색의 와인들이 출시되고 있다. 영국 기업가 ’크리스 아르베리(Chris Arbery)'가 시작한 ‘스카이폴(Skyfall)'이라는 카바 스타일의 와인, 프랑스 와인 브랜드 ’빈디고(Vindigo)', 프랑스 프로방스 산 샤르도네 포도로 만든 ‘피즈 에덴(Fizz Eden)'이 대표적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