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수입식품 30조원 돌파! 전년 대비 9.7% 증가

승인2019.02.01 11:15:2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18년 수입식품이 잠정적으로 166개국으로부터 약 274억달러(한화 약 30조 2천억원), 1,855만톤이 수입되었다고 밝혔다.

‘17년 대비 수입 금액은 9.7%p(’17년 249억달러), 중량은 1.4%p(’17년 1,829만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농‧임산물 및 가공식품의 수입증가세가 주춤한 반면, 축산물과 건강기능식품 그리고 고가의 식품조리용 기구(가전)의 수입증가세가 높아 ‘17년에 비해 수입금액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 연도별 수입현황 <사진=식약처>

‘18년도에는 166개국으로부터 수입되었으며, 국가별 수입금액과 중량을 분석해보면 모두 미국이 가장 많았다.

수입 금액은 미국이 64억 3,239만달러로 가장 높았고, 중국(47억 7,342만달러), 호주(24억 142만달러), 베트남(13억 4,119만달러), 러시아(9억 8,054만달러) 순이었으며, 이들 5개국 수입 금액이 전체 수입 금액의 58.1%를 차지했다.

수입 중량의 경우 미국이 467만톤으로 가장 많았고, 호주(311만톤), 중국(305만톤), 러시아(106만톤), 태국(77만톤) 순이었으며, 이들 5개국 수입량이 전체 수입량의 68.3%를 차지했다.

▲ 품목군별 수입현황 <사진=식약처>

미국에서는 밀, 옥수수, 대두가, 호주에서는 정제가공용원료, 밀, 쇠고기가, 중국에서는 배추김치, 정제소금, 고추가 많이 수입된 것으로 나타났다.

‘18년도에는 약 1,871개 품목이 수입되었으며, 수입 금액으로는 쇠고기, 돼지고기, 정제가공용원료가, 수입 중량으로는 정제가공용원료, 밀, 옥수수가 가장 많이 수입되었다.

‘18년에 만톤이상 수입된 품목 중 ‘17년 대비 증가율이 가장 높은 품목은 ‘귀리’로 전년 대비 104.8%p 증가하였으며, 아보카도(93.1%), 철제기구(61.7%), 알루미늄제기구(59.2%), 콩기름(56.8%) 순으로 나타났다.

▲ ‘18년도 품목군별 수입 중량 상위 10개 품목 현황 <사진=식약처>

’18년도 수입식품 부적합 비율은 0.2%(728,119건 중 1,483건 부적합)로 ‘17년(부적합률 0.19%, 672,273건 중 1,279건) 대비 0.01%p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전체 수입국 166개국 중 66개국, 1,871개 품목 중 285개 품목이 부적합 판정되었으며, 국가별로는 중국이 382건(부적합률 0.20%)으로 가장 많았고, 미국(174건, 0.17%), 베트남(151건, 0.50%), 태국(111건, 0.33%), 이탈리아(75건, 0.25%) 순이었다.

품목별로는 기타가공품이 72건으로 가장 많았고, 과채가공품(69건), 소스류(56건), 스테인레스기구(52건), 과자(45건) 순으로 나타났다.

부적합 사유로는 기준 및 규격(함량, 산가 등) 위반이 가장 많았으며, 식품첨가물 사용기준(보존료, 색소 등) 위반, 미생물(세균수, 대장균군 등) 기준 위반 순으로 나타났다.

식약처는 ‘19년도에 부적합 실적이 있는 해외 제조업소에 대한 현지실사 확대, 위해우려 식품의 수입신고 보류, 위해정보 등에 따른 안전성을 입증토록 하는 검사명령제 확대 등을 통해 위해도 중심의 수입식품 관리로 전환하고, 수입 전(全) 과정의 정보를 연계하는 지능형 수입식품통합시스템 구축을 통해 효과적인 수입식품 안전관리를 실시하여 국민의 식탁을 책임지는 믿음직한 수입식품 안전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