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재조명 '온라인 탑골공원', 탑골가요와 더불어 탑골음료 재조명

90년대 가요에 이어 당시 인기 있었던 식음료 즐기는 소비자들 늘어
승인2019.09.21 18:01:33

최근 ‘온라인 탑골공원’ 콘텐츠가 유튜브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온라인 탑골공원은 SBS가 ‘SBS KPOP CLASSIC’이라는 유튜브 채널명으로 1990년대 후반부터 2000년대까지 방송된 SBS ‘인기가요’를 실시간 라이브로 방송하기 시작하면서 얻은 별명이다. 과거 인기 있었던 음악을 옛 감성과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러한 90년대 가요 열풍에 이어 당시 인기 있었던 식음료들 역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탑골가요를 들으며 이른바 탑골음료를 즐기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식음료 업계에서는 90년대 큰 사랑을 받았던 기존 제품을 새롭게 리뉴얼해서 출시하기도 하고 제품 패키지를 트렌드에 맞게 재디자인 하는 등 다양한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 (왼쪽부터) 맥콜, 인디안밥우유, 귀리 미숫가루 라떼, 오비라거 <사진=푸르밀>

90년대로 타임머신을 탄 듯, 추억 속 디자인의 제품들 재출시

일화는 맥콜에 1995년 패키지 디자인을 반영한 레트로 리미티드 에디션을 출시했다. 맥콜은 국내 토종 탄산음료 브랜드로 올해 탄생 37주년을 맞았다. 새롭게 출시된 레트로 리미티드 에디션 맥콜은 맥콜이 큰 사랑을 받았던 90년대 당시의 패키지 컬러와 로고, 서체를 되살려 3040 세대들의 향수를 자극했다. 이번 디자인은 8월 19일부터 약 천만 개가 생산돼 한정판으로 판매됐다.

롯데칠성음료는 롯데백화점과 협업해 ‘델몬트 레트로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추석을 맞아 판매된 선물세트에는 초록색 복고풍 상자 안에 델몬트 유리병 1개와 레트로 컵 2개, 오렌지 주스를 담아 판매했다. 90년대 집에서 물병으로 자주 사용되던 오렌지 음료병을 다시 되살려 선물세트로 판매한 것이다. 실제 델몬트 유리병은 선물세트 출시 이전부터 어린 시절에 대한 향수로 인터넷에서 거래되기도 했다.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에 해당 선물세트는 출시 이틀 만에 준비 물량 3000세트를 매진시켰다.

추억 속 맛을 새롭게 즐긴다!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은 농심 ‘인디안밥’을 우유로 재해석 한 ‘인디안밥 우유’를 선보였다. 농심 ‘인디안밥’은 1976년 처음 출시된 이후 오랜 기간 소비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푸르밀 인디안밥 우유는 어린 시절 우유에 인디안밥을 말아 함께 먹던 맛을 그대로 살린 가공유로 고소하고 달콤한 풍미를 그대로 재현했다. 패키지 디자인 역시 레트로풍 인디안밥 캐릭터를 따와 친숙하게 느껴진다. 어린 시절 먹던 과자를 색다르게 먹으며 어릴 적 추억을 되새길 수 있다는 점에서 인디안밥 우유는 인기 탑골음료 제품으로 떠올랐다. 특히 인디안밥 우유는 고소한 옥수수 풍미와 함께 달콤 짭짤한 맛으로 맛과 트렌드를 모두 잡으며 젊은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푸르밀 관계자는 “인디안밥 우유는 SNS 입소문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더 빠르고 친근하게 인기를 얻었다”며 “새로운 모습으로 출시된 추억 속 제품을 현대에 맞는 새로운 방식으로 즐기며 더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카페 드롭탑은 어린 시절 마시던 우리나라 전통 주전부리인 미숫가루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곡물음료 3종을 출시했다. 출시된 곡물음료는 ‘찰떡 미숫가루 드롭치노’, ‘새싹보리 미숫가루 라떼’, ‘귀리 미숫가루 라떼’로 뉴트로 감성을 통해 친숙하면서도 뛰어난 맛을 느낄 수 있다. 찰떡 미숫가루 드롭치노는 달콤 시원한 미숫가루 안에 쫀득한 인절미가 들어있어 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블렌디드 음료이다. ‘새싹보리 미숫가루 라떼’는 최근 건강식품으로 인기를 끈 새싹보리를 더해 향긋한 풍미와 미숫가루의 고소함이 조화를 이룬다. 귀리 미숫가루 라떼는 귀리와 함께 보리, 현미 등 19곡의 건강한 곡물이 들어가 있어 건강한 고소함을 함께 맛볼 수 있다.

오비맥주는 1952년 처음 출시돼 큰 사랑을 받았던 대표 맥주 브랜드 ‘OB’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OB라거’ 뉴트로 제품을 출시했다. 오비맥주는 복고풍 디자인을 통해 중년 소비자와 젊은 층 소비자를 동시에 사로잡으며 즐거움을 주기 위해 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OB라거’는 OB브랜드의 친숙한 곰 캐릭터와 복고풍 글씨체 등을 사용해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옛 디자인을 사용했다. 또한 100% 맥아와 독일산 호프만을 사용해 ‘올몰트’ 맥주의 깊고 클래식한 맛을 구현하면서 알코올 도수는 ‘프리미어 OB’보다 낮은 4.6도로 출시해 깔끔한 목 넘김을 느낄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