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상상마당 춘천, 제6회 다방 프로젝트 'PLASTIC LOVE' 개최

승인2019.09.26 18:00:52
▲ 2019년 9월 30일부터 10월 20일까지 KT&G 상상마당 춘천 아트갤러리에서 개최 <사진=KT&G 상상마당 춘천>

KT&G 상상마당은 제6회 다방 프로젝트 <PLASTIC LOVE> 춘천 전시를 개최한다. 앞서 KT&G 상상마당 홍대 갤러리에서 진행된 전시의 순회전으로서, 9월 30일부터 10월 20일까지 KT&G 상상마당 춘천 아트갤러리1 에서 전시를 이어간다.

‘플라스틱 오염’을 주제로 한 이번 전시에서는 권도연, 유화수, 정혜정, PRAG-LAB(이건희, 조민정, 최현택) 작가들이 작업한 사진, 영상, 설치 작품 12점을 무료로 만나볼 수 있다.

2014년부터 매년 진행된 ‘다방 프로젝트’는 다양한 분야의 창작자, 기획자들이 협업하여 동시대 예술을 고민하고 담론을 형성하는 프로젝트이다. 올해 ‘제6회 다방 프로젝트’는 홍수열(자원순환 사회경제 연구소장), 김한민(해양환경단체 시셰퍼드 활동가/작가), 윤호섭(국민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 명예교수/그린 디자이너), 정다운(카페 보틀팩토리 대표)이 패널로 참여하여 이번 전시 작가들과 함께 워크숍을 진행하였다.

세 차례의 워크숍에서는 국내외 플라스틱 문제 현황, 해양 생태계 플라스틱 오염, 실천적 예술과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를 위한 일상의 실천들에 관한 강연 및 대담이 이루어 졌다. 이번 전시 <PLASTIC LOVE>는 위 워크숍을 바탕으로 참여 작가들이 새로이 작업한 신작들을 선보이는 자리이다.

전시 제목 ‘PLASTIC LOVE’는 플라스틱처럼 변치 않는 영원한 사랑의 맹세를 의미한다. 플라스틱은 형태가 바뀔지라도 본질은 쉽게 변하지 않고, 미세하게 쪼개지지만 사라지지 않는 성질을 가졌음에도 일회용품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이와 같은 현재 상황과 인식에 의문을 품고, 플라스틱이 일회성으로 사용되기에는 수명이 매우 긴 물질임을 역설하고자 한다. 또한 동시대 플라스틱의 대량 생산과 소비, 재활용 문제를 생태주의적 관점을 통하여 다각도로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 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