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하이네켄 프레젠트 스타디움, 티켓 전량 매진…“기대감 후끈”

승인2016.06.28 10:07:57
▲ 2015 하이네켄 스타디움 <사진=하이네켄코리아>

지난해 2만 5000여명의 관객을 사로잡으며 국내 최정상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페스티벌로 자리 잡은 2016 하이네켄 프레젠트 스타디움(2016 Heineken Presents STARDIUM-이하 하이네켄 스타디움)’의 티켓이 전량 매진되며 올해도 그 명성을 이어간다.

올 초 블라인드 티켓 오픈 후 세 시간 만에 매진을 기록한 것에 이어 얼리버드 티켓과 3차에 걸친 일반 티켓까지 모두 매진 행렬을 이어가며 뜨거운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하이네켄 스타디움은 올해로 3회째 진행되는 EDM 페스티벌로 하이네켄이 선보인 글로벌 뮤직 캠페인 <리브 유어 뮤직 (Live Your Music)>의 하이라이트가 되는 행사이다. 다섯 개의 스테이지를 바탕으로 5팀의 아티스트와 함께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어 해를 이어갈수록 더욱 많은 뮤직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올해 하이네켄 스타디움은 ‘신화(THE MYTHOLOGY)’라는 환상적인 테마로 무장하고 어느 페스티벌에서도 경험할 수 없는 다양한 인터랙티브 요소를 배치해 현장의 흥분과 긴장감을 배가할 예정이다. 거대한 빛의 인형, 공중을 나는 곡예사, 밤하늘을 수놓는 LED 라이팅 쇼, 하이라이트 순간을 장식하는 불꽃놀이와 쉴 새 없이 펼쳐지는 댄스 등 화려한 퍼포먼스들은 관객들이 아티스트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보다 강화된 DJ 라인업 역시 하이네켄 스타디움을 기다려온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켜줄 예정이다. 선 공개된 세 팀의 아티스트 고르곤 시티(Gorgon city), 위윅(WIWEK), 우멧 오즈칸(Ummet Ozcan), 여기에 트랩 장르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두 팀인 라우드퍽(Loudpvck)와 오우케이(Ookay)의 백투백(Back-to-back: B2B) 유닛, 일렉트로 하우스 댄스 뮤직의 베테랑 DJ이자 EDM의 전성기를 이끈 토미 트래쉬(Tommy Trash)가 합류하며 다섯 개의 각기 다른 스테이지를 달궈줄 총 다섯 개의 장르를 대표하는 DJ들의 최종 라인업이 완성되었다.

하룻밤 사이에 펼쳐지는 신화 같은 초현실적인 뮤직 페스티벌 ‘하이네켄 스타디움’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웹사이트와 하이네켄 공식 페이스북(/Heineken), 인스타그램(@Heineken_KR)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최경민기자 agingwine@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