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빌(MayVill) 영동포도’가 올해‘소비자평가 국가대표 브랜드’로 뽑혔다.

승인2016.06.29 09:39:53

‘메이빌(MayVill) 영동포도’가 올해‘소비자평가 국가대표 브랜드’로 뽑혔다.

영동군은 28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열린‘2016 소비자평가 국가대표 브랜드 대상’시상식에서 농특산물 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 소비자평가 국가대표브랜드 대상 <사진=영동군청>

매경미디어그룹과 소비자브랜드평가원 공동으로 조사·평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미래창조과학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이 시상식은 산업 부문 12개, 지자체 정책 7개, 농특산물 5개 품목 등 25종의 대표 브랜드를 뽑는 행사다.

전문가 심사를 거쳐 소비자 6천523명 직접 투표로 선정됐다.

‘영동포도’는 당도가 높고 향이 좋아 2007년부터 미국과 호주 등에 수출되고 있다.이 지역에는 3천297곳의 농가에서 전국 포도밭의 11%, 충북의 69.4%에 이르는 1천1801㏊의 포도농사를 짓는다.

군은 매년 포도축제를 열고 포도 따기 체험, 포도 밟기, 와인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행사를 하고 있다. 지난해에만 15만3000여 명이 이 축제를 찾아 포도를 포함한 관련 농산물 16억원어치를 판매했다.

영동군은 2005년 전국 유일의‘포도·와인산업특구’로 지정된 뒤 와인 등 다양한 가공식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현재 농가형 와이너리(와인양조장) 42곳을 조성했다.

포도 재배와 와인 생산을 바탕으로 한 6차 산업(관광) 활성화를 위해 2006년부터 코레일과 손잡고‘와인 열차’를 운행하고 있으며, 2017년까지 영동읍 매천리 레인보우힐링타운에는 421m 길이의 와인 터널도 만든다.

정기종 군 농정과장은“이번 수상을 통해 ‘영동포도’의 우수한 품질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12회째를 맞고 있는 ‘2016 영동포도축제’가 오는 8월 25~28일까지 4일간 영동체육관 일원에서 열린다.

소믈리에타임즈 김용준기자 dragon@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