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스발바르 '세계씨앗저장고', 미래를 위해 존재하는 식물 씨앗 보존

승인2020.02.10 13:41:56
▲ 노르웨이 스발바르에 위치한 '세계씨앗저장고' <사진=CROP TRUST>

자연재해 혹은 인공재해를 통해 식물들이 멸종하게 된다면 어떻게 될까?

이를 방지하기 위해 노르웨이 스발바르(Svalbard)에는 전 세계의 씨앗이 보관되고 있는 ‘세계씨앗저장고(Global Seed Vault)’가 있다.

전 세계적으로 약 1,700곳이 넘는 유전자은행이 안전을 위해 식량 작물을 수집하고 있지만, 이들 중 다수는 자연재해와 전쟁뿐만 아니라 자금 부족이나 관리 부진과 같은 충분히 피할 수 있는 재난에도 취약하다.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냉동고처럼 고칠 수 있는 문제가 발생하면, 전체 수집품을 망칠 수도 있으며, 작물 품종의 손실은 공룡, 동물 또는 어떤 형태의 생명체가 멸종하는 것처럼 되돌릴 수 없기에 이러한 취약점을 보완하고 관리할 수 있는 '공간'의 문제는 무척 중요하다. 이에 세계씨앗저장고는 노르웨이의 극지방, 사람의 손길이 잘 닿지 않는 곳에 있다.

▲ 저장고에 보관되는 씨앗 <사진=CROP TRUST>

세계씨앗저장고의 목적은 전 세계 곡물의 씨앗 샘플을 저장하는 것으로, 스발바르 지역의 동토층과 두꺼운 암석을 통해 동력이 없이도 동결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기후변화와 인구증가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미래 세대를 위한 선택권을 제공하기 위한 보험이다.

스발바르 지역은 항공기로 비행할 수 있는 가장 먼 북부에 위치해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접근 가능한 원격 위치를 제공하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사람이 그 공간에 접근할 수 있으면서도 100m가 넘는 산 위에 위치해있기 때문에 접근성과 안전성이 동시에 보장되며, 습도가 낮아서 냉동고의 역할도 훌륭히 할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