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단풍빵부터 제주 귤하르방빵까지! 빵 매니아를 위한 지역별 '빵지순례'

승인2020.03.31 13:48:32
▲ 아직도 안먹어 봤어?...전국 특산물 담은 빵 소개 <사진=고코투어>

옛시절 눈물젖은 빵은 어느덧 소비자의 입맛을 잡기 위해 특색있고 이색적인 맛으로 변해가고 있다. 숙박 앱 고코투어가 각 지역을 대표하는 빵을 소개했다.

강원도 단풍빵

강원도의 대표 관광도시 속초에는 ‘단풍빵’이 지역 특산빵으로 꼽힌다. 제빵 전문기업 설악산단팥빵이 가을이면 만발하는 설악산 단풍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개발한 빵으로, 속초를 찾는 관광객을 주 타겟으로 기획된 만큼 곱게 물든 단풍잎을 표현한 디자인과 맛이 일품이다. 또한 지난 16일(월) 방송된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강릉 빵지순례로 유명한 곳을 웨이팅했다. 그 중 칼칼함이 느껴지는 불짬뽕빵, 고추잡채를 통체로 넣은 소보로빵, 겉바속촉 육종마늘빵, 고소 달달 촉촉의 끝판왕 인절미크림빵 등이 소개되었다.

충주 사과빵

충주를 대표하는 사과로 속을 채운 ‘충주 사과빵’은 모양이 호두과자와 비슷하지만, 빵 표면에 ‘사과’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다. 쌀가루 반죽에 사과를 잘게 자른 뒤 졸여서 만든 소를 가득 채워 쫄깃한 식감에 아삭함과 상큼한 맛을 더했다.

대전 성심당빵

성지순례를 하듯 전국의 빵집을 찾아가는 이른바 ‘빵지순례’에서 성지당의 빵은 빠질 수 없는 곳으로 유명하다. 특히 튀김소보로에서 풍기는 향긋한 냄새는 식욕을 자극함과 동시에 최면에 걸린 듯 양손이 무거워질 정도로 빵을 주워 담게하는 맛의 정점을 선사한다. 그외 인기빵으로 판타롱부추빵과 명란바게트 등이 있다.

전남 여수꽃빵

여수꽃빵은 여수의 상징 동백을 활용한 빵으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현재는 ‘동백꽃빵’이라는 애칭으로 더 많이 불리고 있다. 백년초맛, 단호박맛, 자색고구마맛, 초코맛 등 네 종류로, 맛은 조금씩 다르지만 동백꽃을 형상화한 모양과 동백주, 동백소금, 동백시럽, 공백식초 등 동백씨앗으로 만든 재료가 사용됐다.

제주 귤하르방빵

귤하르방빵은 제주에는 귤을 절묘하게 섞어 만든 작은 풀빵으로, 한입에 쏙 넣으면 제주 특산물인 귤로 만든 뜨겁고 달콤한 커스터드 크림의 상큼한 향기가 입 안 가득 퍼진다. 한라봉을 착즙해 만든 주스와의 궁합도 훌륭하며 제주동문시장이나 매일올레시장 등 오직 제주도에서만 맛볼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 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