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원나라 ‘5명의 술 취한 왕자’ 그림… 454억 원에 팔려

승인2020.10.12 16:28:40
▲ 약 700년 전 중국에서 그려진 '술 취한 왕자' 그림 <사진=Sotheby's>

700년 된 중국 원나라 시대 당시 그려진 ‘5명의 술 취한 왕자’ 그림이 홍콩에서 3억 700만 홍콩 달러(한화 약 454억 7,898만 원)에 팔렸다.

1.8m 길이의 두루마리 형식으로 된 이 그림의 첫 경매 호가 1,000만 달러(한화 약 114억 8,000만 원)에서 1,550만 달러(한화 약 177억 9,400만 원)이었으며, 100개 이상의 입찰이 이루어졌다.

최종적으로 이 그림을 손에 넣은 곳은 상하이의 롱 박물관(the Long Museum)으로 홍콩에서 판매되었던 중국 수묵화 중 두번째로 비싼 작품이자, 올해 소더비 아시아 지역에서 판매한 수묵화 중 최고가이다.

이 작품은 14세기 화가 ‘임인발(任仁發)’이 그린 21점의 그림 중 하나이며, 당나라 초기의 여러 왕자들이 잔치를 마치고 술 취한 상태에서 말을 타고 귀향하는 모습을 묘사하고 있다. 특히 그림 속 왕자들 중에선 현종(玄宗) 이융기가 포함되어 있다.

▲ 5명의 술 취한 왕자 전체 그림 <사진=Sotheby's>

술 취한 왕자 그림은 청나라가 멸망할 때 중국의 마지막 황제인 푸이에 의해 1922년, 자금성에서 밀반출되었다. 소더비 아시아의 고전 중국 그림 책임자 스티븐 주오(Steven Zuo)은 “처음 임인발의 정교한 두루마리 그림을 보았을 때, 나는 이 걸작을 경매에 내놓는 것이 소더비 경력 중 가장 흥미진진한 순간 중 하나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라고 말하며 “흠잡을 데 없는 입증과 화가 명성에 맞는 뛰어난 작품, 예외적인 조건을 가진 희귀한 작품에 매겨진 놀라운 가격은 충분한 가치가 있다”라고 덧붙였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