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맥주 물가’가 비싼 도시 TOP 10

승인2021.08.14 10:00:11

전세계 도시에서 가장 맥주 물가가 비싼 도시는 어디일까? 이에 머니닷컴(money.co.uk)은 지역 맥주가 유명한 전세계 40곳을 조사한 결과, 가장 비싼 곳으로 미국의 ‘샌프란시스코’가 선정되었다.

현재 샌프란시스코에는 트립어드바이저 등록 기준으로 현재 약 39곳의 양조장과 318곳의 술집 및 클럽을 자랑하고 있으며 1파인트 (약 570ml) 기준으로 평균 한화 약 9,25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 세계에서 맥주 물가가 가장 비싼 도시 TOP 10 –

10위: 포틀랜드, 미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6,940원

▲ 포틀랜드

9위: 샌디에이고, 미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7,090원

▲ 샌디에이고

8위: 에든버러, 영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7,230원

▲ 에든버러

7위: 웰링턴, 뉴질랜드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7,340원

▲ 웰링턴

6위: 시애틀, 미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7,520원

▲ 시애틀

5위: 더블린, 아일랜드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7,590원

▲ 더블린

4위: 런던, 영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8,070원

▲ 런던

3위: 보스턴, 미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8,090원

▲ 보스턴

2위: 멜버른, 호주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8,400원

▲ 멜버른

1위: 샌프란시스코, 미국 / 맥주 가격(1파인트 기준): 약 9,250원

▲ 샌프란시스코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1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