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 식음료주식] 2일(수) 마감시황, 美대선불확실성, 국내정치혼란투자심리악화, CJ제일제당 3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 9.4% 증가, 당기순익 132.4% 성장, 농심 매출액 감소 예상, '요하이 유산균 웨하스' 출시

승인2016.11.02 16:42:18

오전부터 하락세로 출발했던 국내 증시는 국내외 불확실성이 확대되면서 하락폭을 좁히지 못한채 장을 마감했다. 2일 코스피지수는 1970선까지 밀렸으며 전일대비 1.42%(28.45포인트) 하락하며 1978.94포인트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은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코스닥지수는 3.24%(20.32포인트) 하락한 606.06에 장을 마감했다. 

▲ 2일 국내 증시 및 식음료주 마감시황

식음료주 시황은 암담하다. 줄줄이 신저가를 기록하며 장을 마쳤다. 해태제과식품(101530), 오리온(001800), 오뚜기(007310)는 각각 6.56%, 2.37%, 4.50% 씩 큰 폭으로 하락하며 신저가를 기록하며 장을 마감했다. 매일유업(005990)만 보합세를 유지하고 전 종목이 하락하는 모습이었다.

CJ제일제당(097950)은 3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9.4% 늘어난 2432억9000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9.3% 증가한 3조6790억3800만원, 당기순이익은 132.4% 성장한 1166억8900만원으로 집계됐다.

미래에셋대우는 농심(004370)의 3분기 매출액이 전년보다 1.9% 감소하고 영업이익은 44.2%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백운목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실적 부진(예상)은 고가 라면(1500원 이상) 매출이 감소한데다 오뚜기와의 경쟁에서 시장점유율을 회복하기 위해 마케팅 비용(광고/판촉)을 많이 투입했기 때문”이라며 “마케팅 비용 증가에 의한 이익 감소보다는 2분기 연속 매출이 감소했다는 게 불안한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내수 라면 매출액이 5% 이상 감소하고 시장점유율도 지난해 3분기보다 6.6%포인트 하락한 56%정도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동원시스템즈의 고속성장은 식품부문의 부진과 대비돼 주목된다. 동원그룹 식품부문을 총괄하는 동원F&B는 올 1~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2.2% 감소한 677억원에 그쳤다. 당기순이익도 10.1% 줄어든 508억원에 머물렀다. 간편식이 성장했지만 참치캔이 국제 참치가격 급등과 마케팅 비용 증가 등으로 채산성이 급격히 나빠졌기 때문이다. 동원F&B의 참치캔 매출은 2013년 3710억원, 2014년 3800억원, 지난해 3720억원으로 수년간 정체 상태다.  

롯데제과(004990)가 그릭요거트 크림을 넣은 웨이퍼, ‘요하이 유산균 웨하스’ 2종을 선보였다. ‘요하이 유산균 웨하스’는 한 봉지에 길쭉하고 두툼한 웨이퍼 두 개가 들어있는 유산균 과자로, 한 봉지당 약 2억 마리의 살아있는 유산균이 들어있다. 또 미니 웨이퍼로 선보인 ‘요하이 유산균 웨하스 미니’는 한입에 먹기 좋은 크기로, 한 봉지에 약 4억 마리의 유산균이 들어있는 과자이다.

소믈리에타임즈 김동열기자 feeeelin@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1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