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디자인 세미나, 국내외 스타 디자이너 한 자리에!

12월 7일(목)부터 9일(토)까지 3일간 코엑스 컨퍼런스 룸 401, 402호에서 열려
승인2017.11.29 14:12:23

네빌 브로디, 조 나가사카, 리네 크리스찬센, 사토 타쿠, 린든 네리 등 세계적인 스타 자이너들이 한국에 온다. 12월 7일(목)부터 3일간 코엑스 컨퍼런 룸 401, 402호에서 열리는 디자인세미나에서 이들을 만나볼 수 있다. 

디자인세미나는 ‘2017서울디자인페스티벌’의 대표적인 동시행사이며, ‘오리지널리티(Originality)’를 주제로 진행된다. ‘오리지널리티’는 디자이너 개인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것으로, 디자인세미나는 자신만의 새로움, 독창성을 나타내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스타 디자이너들의 경험과 노하우, 통찰력과 영감을 공유할 예정이다.

건축, 인테리어, 가구부터 인터렉션, UX/UI, 프로덕션, 그리고 전시공간까지 5개국 9명의 연사들이 다양한 분야의 강연을 펼친다.

▲ 5개국 9명의 연사들이 오리지널리티 (Originality)주제로 다양한 강연 <사진=서울디자인페스티벌>

7일과 8일은 해외 연사들이, 마지막 날인 9일은 한국 연사들이 강단에 선다. 그래픽계의 살아있는 전설인 네빌 브로디(NEVILLE BRODY), 일본에서 가장 재능 있는 건축가로 손꼽히는 조 나가사카(JO NAGASAKA), 유럽과 중동지역을 주무대로 활동하는 인터렉션 디자이너 리네 크리스찬센(LINE U. CHRISTIANSEN), 일본의 대표적 그래픽 디자이너 사토 타쿠(SATOH TAKU), 설화수와 MCM 플래그쉽 스토어로 알려진 네리&후의 린든 네리(LYNDON NERI) 그리고, 네이버 디자인 센터의 설계 리더 김승언, 국립현대미술관 제 1호 전시 공간 전문 디자이너 김용주, 뮤지컬 <영웅>, <명성황후> 등의 작품으로 국내외에 알려진 박동우, 우아한형제들의 크레이티브 디렉터 한명수가 그 주인공이다. 

올해 디자인세미나는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으며, 그간 한국에서 쉽게 강연으로접할 수 없었던 스타 디자이너들과 무대디자인, 전시 공간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의 연사들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디자인세미나 담당자는 “그 어느 때 보다 사전 참가 신청 반응이 뜨겁다. 오리지널리티(Originality)라는 주제를 누구보다 잘 풀어 낼 수 있는 각 분야의 최고 연사들을 초청했다.”며 “다양한 창조 산업 종사자들은 물론 예비 전문가들에게 각 분야 정상의 자리에서 활동하고 있는 멘토를 직접 만나볼 수 있는 소중한 배움의 장이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참가 비용은 1개 강좌당 30,000원부터 70,000원까지 요일 마다 상이하며 사전 등록할 경우 5~15%까지 할인, 학생의 경우 5%추가 할인이 적용된다. 1개 강좌를 등록할 경우에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 전시 입장권 2매를 증정하고 1일권을 등록하면전시 입장권 4매와 디렉토리 1권을 증정한다. 전 강좌 등록자에게는 전시 입장권 6매와 디렉토리 1권, 그 외 기념품을 선물로 준다. 강좌를 신청한 모든 등록자에게는 대림미술관 전시 티켓 2매(12월 7일 오픈)를 증정할 예정이다. 해외연사들의 강연은 전 강좌 동시통역으로 진행된다. 

한편, ‘2017서울디자인페스티벌’은 오는 12월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서울 삼성동코엑스 B홀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1코노미 DESIGN ECONOMY’를 주제로 점차 늘어가는 1인 가구와 이들의 라이프스타일에 초점을 맞췄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하는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은 디자이너 브랜드, 기업 브랜드들과 함께 디자인 동향을 선보이고 국내외 디자인 브랜드의 경쟁력을 강화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또한 국내 디자이너들의 세계 진출을 돕고, 세계 디자이너들을 국내에 소개하는 교류의 장으로도 성장해왔다. 

소믈리에타임즈 최지혜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