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8년부터 본 지난 20년의 음식 트렌드 변화 ①

승인2018.01.18 16:10:18

앞으로 벌어질 트렌드를 예측하는 것도 좋지만 가끔은 과거의 발자취를 따라가 보는 것도 새로운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지난 20년 동안의 외국 레스토랑 유행, 하이라이트 및 중요한 순간 그리고 스타들에 대해 요리전문지인 ‘팝아웃’지가 소개하였다.

1998년 | 레드 불, 몰턴 초콜릿 케이크와 레몬 타르트

▲ 부드러운 초콜렛 무스가 들어간 몰튼 초콜렛(Molten Chocolate). <사진=Wikimedia Commons>

레드불을 보드카에 섞어 마시거나 속이 부드러운 ‘초콜릿 디저트’와 샤프한 ‘레몬 타르트’는 1998년에 유행하였던 트렌드였다.

1999년 | 코스모 칵테일

▲ 분홍빛의 코스모 칵테일은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사진=Wikimedia Commons>

‘섹스앤더시티’의 캐리 브래드쇼가 자주 마셨던 칵테일을 기억하는가? 1998년 뉴욕을 배경으로 벌어졌던 드라마에서 보드카, 크랜베리 주스와 라임을 넣은 핫핑크색의 칵테일은 그 당시 여성들의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아이러니하게도 20년이 지난 지금 ‘코스모 칵테일’은 새로운 유행이 될 전망이다.

2000년 | 분자 요리

▲ 분자 요리의 발달 <사진=Pixabay>

2000년대, 이탈리아의 전설적인 셰프, 페란 아드리아(Ferran Adrià)가 새로운 형태의 조리법을 유행시켰고 그것이 바로 ‘분자 요리’이다. 그 뒤로 영국의 스타 셰프 ‘헤스턴 블루멘탈(Heston Blumenthal)의 핫 앤 콜드 티와 미국의 와일리 뒤프렌(Wylie Dufresne)의 딥 프라이드 홀랜다이즈 맛의 젤 등을 필두로 분자 요리가 발달하기 시작하였다.

2001년 | 셀러브리티 셰프

▲ 대표적인 스타 셰프 제이미 올리버(Jamie Oliver). <사진=Wikimedia Commons>

더 네이키드 셰프의 ‘제이미 올리버(Jamie Oliver), ’아이나 가르텐(Ina Garten)'의 요리 방송은 TV를 보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요리를 하는 것이 재밌는 것이라는 인식을 심어주었다.

2002년 | 고향의 맛, 집밥

▲ 미국 남부 사람들의 고향 음식 맥앤치즈(Mac and Cheese).<사진=Wikimedia Commons>

크리스티나 아길레라가 ‘Dirty'라는 노래로 충격의 이미지 변신을 보여주고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연기를 하려고 했던 연도이다. 이 모습들이 우리에게 그들의 예전 모습을 그리워하는 생각을 심어준지는 확실치는 않지만 2002년 미국에는 맥앤치즈, 프라이드 치킨, 피자, 스파게티등의 어릴적 추억을 가지고 다시 유행하였다.

2003년 | 오뜨 퀴진

▲ 파인 다이닝은 선망의 대상이였다. <사진=Wikimedia Commons>

우리가 오뜨 퀴진을 쉽게 알려면 ‘파인 다이닝’이라는 표현이 더 친숙할 것이다. 친구들끼리 어떠한 레스토랑이 최근에 뜨고 있는가에 대한 대화가 일상적이 되었고 고급 요리를 선보이는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은 외식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선망의 대상이 되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