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포토뉴스] 유럽산 크림 디저트와 칵테일의 만남, '크림 오브 유럽' 현장모습!

승인2018.03.08 10:30:02

'크림 오브 유럽(Cream of Europe)'이 '유럽 크림 디저트와 칵테일의 환상적인 만남'을 주제로 3월 7일(수)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서울 삼성동 JL 디저트 바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국내 유일의 디저트바인 JL디저트바의 저스틴 리 셰프와 '2017 코리아 베스트 바 50'에서 올해 최고의 바텐더와 올해 최고의 바로 선정된 앨리스 청담의 김용주 바텐더가 연사로 나서 크림 디저트와 칵테일 페어링 3코스를 소개하고 시연하였다.

▲ JL 디저트 바의 저스틴 리 셰프와 소펙사 코리아의 강세라 대리가 '크림 오브 유럽' 행사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 청담 앨리스 바의 김용주 바텐더가 행사에서 시연할 칵테일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 생딸기, 건딸기, 딸기 젤, 딸기 폼 그리고 딸기 머랭 등 딸기를 주 재료로 하고 유럽 크림을 사용한 아이스크림을 곁들인 디저트 '베리에이션(Berriation)'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 베리에이션과 딸기의 풍미를 담은 샴페인 스타일의 '클라리파이드 진 앤 쥬스(Clarified Jin & Juice)'. 액화질소와 사이퍼를 활용하여 샴페인 스타일의 진&주스를 선보였다.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 스코틀랜드 전통 디저트인 크라나칸을 저스틴 리 셰프 스타일로 재해석한 디저트와 스카치 위스키 베이스에 카카오닙의 다크함과 랍상소총의 스모키함을 살린 '리플렉션(Reflection)' 칵테일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 '티타임'을 주제로 그레이 마들렌과 패션푸르츠 아이스크림 그리고 얼그레이를 인퓨즈한 크림을 더한 카라멜리아 디저트와 카라멜 루이보스를 인퓨즈하고 펀치 스타일로 선보인 '언벌스데이 티 파티(Unbirthday Tea Party)를 매칭하여 피날레를 장식했다. <사진=소믈리에타임즈 DB>

'크림 오브 유럽(Cream of Europe)'은 유럽 연합과 프랑스 국립낙농협의회(CNIEL)가 유럽산 유크림의 우수성과 다양한 용법을 알리기 위하여 2015년 6월에 시작한 유럽 크림 홍보 캠페인이다. 한국, 중국, 싱가포르 등 9개국에서 동시에 진행중이며 다양한 홍보 활동이 연중 계속된다.

▲ 크림 디저트와 칵테일의 만남을 주제로 '크림 오브 유럽'이 3월 7일 진행됐다. <사진=소펙사코리아>

소믈리에타임즈 김하늘기자 skyline@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