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자리,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쌀 500kg ’통 큰’ 기부

승인2018.05.25 14:00:27

과일가공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대표이사 김현택)가 지난 24일 복지법인 복음자리를 통해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쌀과 복음자리 신제품 키즈간식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 복음자리가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쌀 500kg을 통크게 기부하였다. <사진=복음자리>

복음자리가 기부한 쌀은 지난 달 진행한 ‘잼잼 오감만족 그림그리기’ 행사 수익금인 참가비 전액 60만원과 복음자리의 추가 기부액 60만원을 더하여 마련되었다.

복음자리는 모금액으로 준비한 쌀 10kg 50포를 비롯, 복음자리 ‘잼잼젤리’ 3종과 ‘치즈똑 치즈스틱’ 2종의 키즈 간식 신제품을 함께 기부했다.

기부 제품은 복지법인 복음자리가 운영하는 작은자리종합사회복지관 어깨동무지역아동센터의 보호를 받는 아이들 50명에게 전달됐다. 어깨동무지역아동센터는 양육자의 보호가 필요한 아동에게 방과후 보호 및 식사, 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는 기관으로, 기부된 쌀과 간식은 해당 센터의 아이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복음자리 마케팅전략팀 변미화 PM은 “이번 기부는 저소득층 아이들과 함께 따스한 정을 나눌 수 있는 자리였다”라며 “앞으로도 나눔을 실천하는 브랜드 철학을 직접 행동하는 진정성 있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복음자리는 ‘나눔의 실천’이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3년 연속 사회공헌활동 협약을 체결하는 등 저소득층 아이들을 위한 기부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