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믈리에 뉴스] 오주 육보차(梧州 六堡茶), '차선고도 세계 품평회' 서울에서 성료

승인2018.06.25 09:23:51

<앵커> '오주 육보차(梧州 六堡茶) 차선고도(茶船古道) 세계 품평회'가 지난 6월 13일 서울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에서 개최됐습니다.

<기자> 중국 24명차로 선정된 육보차는 중국 오주시 창오현 육보진에서 생산하는 1500년의 유수한 역사를 자랑하는 흑차입니다.

보이차와는 다르게 2번의 증기 과정과 2번의 압착과정을 거친 후 나무 선반 위에서 건창 과정을 거쳐, '홍', '농', '진', '순'의 품질특징을 갖고 있으며, 스모키한 빈랑향이 특징입니다.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고재윤 교수는 축사를 통해 "이번 육보차 품평회를 통하여 한중(韓中)간에 원만히 교류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말했습니다.

오주시(梧州市) 지앙해동 부서기는 "육보차는 2011년 지리표지상품보호를 획득했으며, 샌프란시스코, 밀라노, 도쿄 등 세계 도시에 육보차를 선보이며, 광서의 빛나는 문화명함으로 거듭났다"며, "주강-서강 경제대건설이 국가 전략으로 승급되면서 육보차산업 발전을 위한 기회를 맞았으며, 시정부에서는 오늘 육보차 품평회를 바탕으로 한중 교류를 통하여 쌍방이익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차선고도'는 실크로드의 차마고도에서 따온 슬로건이며, 과거에 말을 통해 보이차를 서양으로 운반했던 차마고도와 함께, 배(船)를 통해 세계로 운반했었던 오주 육보차의 역사적 의미를 담았습니다.

소믈리에타임즈 강석범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