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로 알아보는 요리 세상] <29> 콜라+땅콩=?, 미국 남부 지역 전통 간식거리의 정체!

승인2018.08.08 18:15:22
▲ 콜라안에 땅콩을 넣어 먹는 다소 특이한 미국 남부 지역의 음료가 트위터에서 화제를 모았다. <사진=Max Pixel>

음식전문매체 ‘더데일리밀’에 따르면 한 미국 남부의 오래된 간식이 최근 트위터를 통해 화제 되었다고 밝혔다. 바로 ‘콜라안 땅콩(Coke in Peanuts)'이다. 남부 지역 트위터의 대다수에 따르면 땅콩과 코카콜라는 오래전부터 즐겨왔다고 밝혔지만, 나머지 지역은 이 색다른 레시피에 대해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다.

이 오래된 간식이 최근 화두에 떠오르게 된 건 지난 ‘나우디스 뉴스(NowThis News)'에서 남부의 클래식을 설명하며 코카콜라와 땅콩을 소개한 동영상으로 시작되었다. 많은 남부인이 이 음료를 마시면서 자라왔고 무엇보다 엄청 맛있다고 주장한다.

유명 칼럼니스트 ‘우디 페이지(Woody Paige)'는 “콜라 안에 땅콩을 넣어 먹어보지 않았다면, 넌 지금까지 진정한 인생의 맛을 느끼지 않은 것이다. 짜고, 달고, 감칠맛이 매력적이며 프리토스와 함께 먹으면 완벽하다”는 트윗을 남겼다.

물론 싫어하는 사람들도 있다. “나는 어릴 때 그것을 정말로 싫어했고 지금도 그렇다. 그래서 항상 엄마는 땅콩을 넣어 마셨고 나는 그냥 마셨다. 좋은 추억이다”라고 밝혔다.

한 트위터 유저는 “테네시주에 사는 나의 할아버지는 이렇게 마시라고 가르쳐주곤 했다. 그 당시 콜라와 땅콩을 먹을 수 있다는 것은 일을 계속할 수 있다는 뜻이기도 했는데 당시 경제적으로 어려울 당시 단백질과 설탕으로 이루어진 이 조합이 싼 식사 및 간식으로 활용되곤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최근 젊은 남부 지방 사람들은 이 음료에 대해서 잘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들어본 적이 없으며 한 유저는 “나는 남부 사람인데 이건 그냥 역겨워요. 절대 반대!”라고 매우 부정적인 반응을 남겼다.

또한 직접 실험을 해서 마셔본 사람도 존재한다. 그는 그다지 좋은 반응을 남기진 않았지만, 이 동영상은 많은 사람에게 화제 되었다. 집에 있을만한 땅콩과 콜라로 만들 수 있는 간단한 음료 여러분들도 한번 시도해보는 것이 어떨까?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