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와 훌루, 요리에 뛰어들다.

승인2018.01.24 18:58:30
▲ 세계 최대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 <사진=Wikimedia Commons>

우리는 현재 음식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황금기에 살고 있다. 매달, 여러 네트워크와 주요 스트리밍 서비스들이 셰프, 레스토랑 그리고 전 세계의 사람들이 어떤 음식을 먹는가에 대한 쇼 및 영화들이 만들어지고 있다. 요리 전문매체인 ‘이터’지에서 유명 스트리밍 서비스인 ‘넷플릭스(Netflix)', ’훌루(Hulu)'에서 1월 달에 방영하는 프로그램을 소개하였다.

01. 로튼(Rotten), 넷플릭스


▲ 로튼 <영상=Netflex Youtube 채널>

6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로튼’은 작년에 방영되었던 ‘웨스티드(Wasted)'의 제작진들이 만든 다큐멘터리이다. 웨스티드에서 전 세계적인 음식 낭비. 환경 운동가와 셰프들이 해결하고 있는 방안에 대해서 만들었다면 로튼은 ’음식 산업의 변질’에 대해서 폭로한다. 지난 에피소드에서는 세계 가금류 대량 판매 시장의 불평등함 그리고 꿀 생산에 대한 몇몇 회사의 사기를 폭로하였다.
 

02. 베어푸트 콘테사(Barefoot Contessa), 컷쓰롯 키친(Cutthroat Kitchen), 훌루


▲ 베어푸트 콘테사, 컷쓰롯 키친 <영상=John Delvento Youtube 채널>

세계적인 음식 방송사인 ‘푸드 네트워크(Food Network)'가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였다. 방송사의 유명 쇼를 훌루와 계약하여 방영하기 시작했는데 유명 셰프이자 작가인 ’아이나 가르텐(Ina Garten)'의 요리 쇼인 ‘베어푸트 콘테사’와 음식 쇼 진행자 ‘알튼 브라운(Alton Brown)'의 게임 쇼인 컷쓰롯 키친 등을 이제 훌루에서 볼 수 있다.
 

03. 섬바디 피드 필(Somebody Feed Phil), 넷플릭스


▲ 섬바디 피드 필 <영상=Netflex Youtube 채널>

추억의 외국 시트콤인 ‘내 사랑 레이몬드’의 제작자인 ‘필 로젠탈(Phil Rosenthal)’이 전 세계를 돌아다니며 각 나라 최고의 음식을 먹으며 친구를 사귀고 재밌는 일상을 보내는 쇼는 ‘제임스 비어드 상’을 받은 유명 쇼이다. 1월 12일부터 넷플릭스에서 스트리밍을 시작하였다.
 

04. 코미디언 인 카 게팅 커피(Comedians in Cars Getting Coffee), 넷플릭스


▲ 코미디언 인 카 게팅 거피 <영상=Netflex Youtube 채널>

유명 코미디언인 ‘제리 사인펠드(Jerry Seinfeld)’가 다이너와 커피숍을 방문하여 유명한 인사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쇼는 현재 10시즌을 향해 달려나가고 있다. 버락 오바마, 에이미 슈머, 마가렛 초, 아지즈 안사리 등의 유명 인사들이 게스트로 출연하였다.
 

05. 바리스타(Barista), 훌루


▲ 바리스타, 홀루 <영상=Movieclips Film Festivals & Indie Films Youtube 채널>

세계 바리스타 대회에 초점을 둔 다큐멘터리이다. 유명한 에스프레소 추출가의 3가지 카테고리로 나눈 경쟁과 자신만의 ‘시그니쳐 드링크’를 만드는 것까지 바리스타의 창의적이고 정밀한 세계에 대해서 알 수 있을 것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