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송박사의 미국 벤처창업] <4> 창업을 통한 사회적 기여
창업을 통한 사회적 기여누구나 아름답고 행복한 나라에서 살아가기를 원한다. 행복하게 사회적 정의를 실현하고자 하는 마음은 모든 시민들의 소망일 것이다.중요한 것은 우리가 살고 있는 이 땅을 어떻게 아름답고 행복한 나라로 만들지에 대해 고민하는 것, ...
송병문 칼럼니스트  2018-01-18
백종원의 골목식당, 먹자골목과 골목상권은 엄연히 다르다! 이대 골목상권의 다가오는 솔루션...백종원 VS 백반집
12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이화여대 앞, 쇠락한 골목상권을 부활시키는 ‘지역 경제 부활 프로젝트’가 시작됐다.백종원은 이대가 활성화되며 임대료가 높아지고, 골목 가게는 떠났다며, 권리금으로 이대 상권의 쇠락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먹...
박지은 기자  2018-01-17
LA, 한국인 관광객 역대 최고, 2017년 31만명 돌파!
로스앤젤레스관광청(Los Angeles Tourism and Convention Board)은 2017년 LA를 방문한 연간 한국인 관광객 수가 31만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고 밝혔다.지난 해 LA를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 수는 전년 대비 6...
한상만 기자  2018-01-16
브랜드의 경계를 넘나드는 식품업계, 트렌드 변화에 맞춰 카테고리 벗어난 제품 잇따라 출시
식품업계가 대용식 시장의 성장, 건강 제품 선호 등 최근의 트렌드를 반영하기 위한 변화의 방법으로 접근하며 맛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다. 이에 해당 브랜드하면 떠오르는 제품과는 완전히 새로운 아이템으로 소비자 공략에 나서 눈길을 끈다.한 업계 관계자는 ...
전은희 기자  2018-01-15
서민갑부, 휴업으로 사망설까지? 정읍을 떠들썩하게 만든 짬뽕 가게의 진실! 연 매출 7억의 짬뽕 비법 공개
11일,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짬뽕으로 연 매출 7억 원을 달성하는 짬뽕 갑부 김종섭, 박정순 부부가 출연해 짬뽕으로 갑부가 될 수 있었던 비결을 공개했다. 부부의 짬뽕 가게는 전라북도 정읍시에 자리하고 있었다.제작진은 갑부를 만나기 전, 갑작스러...
박지은 기자  2018-01-15
건강한 한식 뷔페 레스토랑 "별미지교" 런칭
9천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한식의 다양한 맛을 경험 할 수 있는 뷔페 레스토랑 별미지교(別味之交)가 경기도 남양주시에 1호점을 오픈했다.건강한 맛을 지향하는 별미지교는 '맛의 기본은 좋은 식재료에서 나온다'는 신념으로, 신안천일염, 디포리...
한상만 기자  2018-01-12
[송박사의 미국 벤처창업] <3> 이민자의 꿈, 아메리칸 드림!
이민자의 꿈, 아메리칸 드림!미국에 정착한 지 10년 정도가 흐르고 미국 생활이 익숙해지면서 어느덧 내 마음속에도 나는 누구이며 이 땅에서 왜 살아갈까 하는 고민과 함께 아메리칸 드림이 피어나게 되었다.공정한 사회 속에서 내 능력을 잘 발휘하여 인정...
송병문 칼럼니스트  2018-01-11
외식업계도 '가성비'보다 '가심비' 마케팅 활발!
지난 몇 년 유통업계를 강타한 ‘가성비’의 뒤를 잇는 키워드로 ‘가심비’가 주목 받고 있다. ‘가성비’가 가격 대비 성능과 효용성을 따지는 것이라면 ‘가심비’는 가격대비 심리적 만족도를 얼마나 충족시켜주는지가 관심 요소로 외식 및 유통업계 전반적으로 ...
전은희 기자  2018-01-11
백종원의 골목식당, 푸드트럭에 이어 이번엔 골목식당이다! 지역 경제 부활 프로젝트, 첫 골목은 '이대 앞'
5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푸드트럭에 이어 골목식당을 활성화시키는 새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이른바 ‘지역 경제 부활 프로젝트’였다. 메인타깃은 먹자골목이 아닌 후미진 곳, 쇠락한 골목상권이었다.백종원의 골목식당과 함께 할 첫 번째 골목은...
박지은 기자  2018-01-10
서민갑부, 전주의 명물은 즉석 팥죽? 즉석에서 끓이는 팥죽으로 연 매출 5억! 이경자, 이정미 자매의 장사 비결 공개
4일,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즉석 팥죽으로 15억 원의 자산을 이루고, 연 매출 5억 원을 달성하는 팥죽 갑부 이경자, 이정미 자매가 출연해 팥죽으로 갑부가 될 수 있었던 비결을 공개했다. 두 갑부의 팥죽 가게는 전라북도 전주시의 한 재래시장에 위...
박지은 기자  2018-01-09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최염규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