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한국 최고의 소믈리에를 향한 7인의 치열한 명승부!

약 4개월에 걸쳐 1,2차 예선 통과한 결선 진출자 7인 참여, 최종 우승을 위한 치열한 경합
승인2016.07.07 15:25:14
▲ 제 15회 한국 소믈리에 대회 결선 진출자 7인이 와인을 테이스팅 하고 있다 <사진=소펙사 코리아>

프랑스 농업식품 산림부(MAAF)가 주최하고 소펙사 코리아(SOPEXA KOREA)가 주관하는 ‘제15회 한국 소믈리에 대회 결선’이 오늘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한불수교 130주년 기념 공식인증사업으로 채택된 제15회 ‘한국 소믈리에 대회’는 1996년 국내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이후 한국 최고의 프랑스 와인 공식 소믈리에를 배출하고 있다. 대회의 난이도가 높고, 국내외 전문가들의 심도있는 심사가 이뤄져 국내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소믈리에 대회로 손꼽히고 있다.

올해도 1차 예선에 총 190명의 참가자가 신청했으며, 이 중 2차 예선까지 통과한 최고득점자 7명이 오늘 결선에서 최고의 소믈리에를 향한 마지막 긴장감 넘치는 경합을 벌였다. 이번 진출자 중에는 역대 소믈리에 대회 수상자 3명이 포함되어 있어, 더욱더 치열한 승부가 펼쳐쳤다. 특히 이번 결선에서는 여성 소믈리에가 5명으로 남성 소믈리에보다 많은 점이 눈에 띈다. 여성 참가자가 최종 결선 진출자 중 과반을 넘긴 것은 올해가 최초로 국내 소믈리에 분야에서 여풍이 거세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대회의 심사위원장은 보르도∙아끼뗀 지역 프랑스 소믈리에 협회(UDSF B.A) 명예 회장인 ‘장 파스칼 포베르(Jean-Pascal PAUBERT)’가 맡았다. 일반 심사위원으로는 서한정 한국와인협회(KWA) 초대회장, 김용희 한국소믈리에협회(SAK) 회장, 방송인 이다도시, 박준우 칼럼니스트 등 국내외 와인전문가 8인이 참여했다.  

오늘 결선에서 1위를 차지하는 소믈리에에게는 국내 최고 소믈리에로서의 명예뿐만 아니라, ‘한국 내 프랑스의 해’를 맞아 한불양국을 잇는 교두보로서 다양한 활동을 펼칠 기회가 주어진다. 또 결선 진출자 7명에게는 프랑스 농업식품 산림부와 보르도∙아끼뗀 지역 프랑스 소믈리에 협회(UDSF B.A)에서 발급하는 인정서가 수여되며, 대회 상위 5명에게는 오는 9월말 예정된 발레뒤론, 메독, 쌩떼밀리옹 등 프랑스 주요 와인 생산지역의 와이너리 연수 기회가 주어진다.

소믈리에 대회 주관을 통해 국내 와인문화 발전에 힘쓰고 있는 소펙사 코리아 정석영 소장은 “해를 더할수록 국내 소믈리에들의 역량이 해외에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성장하고 있음을 느낄 수 있다”며 “이번 대회의 우승자와 2위 수상자는 아시아 9개국의 최고 소믈리에들이 참여하는 제2회 아시아 소믈리에 대회에 한국 대표로 출전하여 한국 소믈리에의 위상을 높일 예정이어서 결과가 더욱 주목된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의 시상식은 오늘 오후 6시부터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셀레나홀에서 열린다. 결선을 통해 선발한 소믈리에 부문 수상자와 함께 어드바이저 부문, 제5회 라피트 로칠드 스페셜 프라이즈 부문 수상자에 대한 시상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최경민기자 agingwine@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최염규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