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한국산 포도 '샤인머스캣' 달콤한 맛과 향으로 베이징 인기몰이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11월 21일(수)부터 11월 23일(금)까지 중국 베이징 중국국가회의중심에서 개최된 '베이징식품박람회(Anu Food China 2018)'에 국내 63개 농식...
전은희 기자  2018-12-04
[밥이 답이다] <67> 케어푸드(Care Food) 밥
1년 전 필자는 고령친화식과 밥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 이번 칼럼과 그때와 이어지는 이야기다. 일단 고령친화식, 실버푸드, 병원식, 환자식 이런 단어를 소비자들은 좋아하지 않는다. 완곡한 표현을 찾다 보니 케어푸드란 단어를 사용했다.케어푸드란 국내 어...
박성환 기자  2018-12-03
한국쌀가공식품협회, 박주현 의원과 함께 국회에서 '우리쌀 가공식품 특별전시회' 개최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회장 김남두)는 11월 29일부터 이틀간 국회의원회관에서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박주현 의원과 함께 공동으로 '우리쌀 가공식품 특별전시회' 를 개최하였다. 국회 농해수위 박주현 의원을 ...
전은희 기자  2018-12-01
[허브 노트] <47> 러비지, 이런 허브도 있었어? ②
한 때, 엄청난 값어치를 가지며 큰 사랑을 받았지만, 시간이 지나 우리의 기억 속에 아예 잊혀버린 한 허브가 있다. 이번 허브 노트의 주인공은 ‘러비지’다.러비지의 역사는 고대 그리스 시대로 거슬러 올라가는데 그 당시 사람들은 소화와 가스 배출을 위해...
유성호 기자  2018-11-27
[허브 노트] <46> 레드 루빈 바질, 이런 허브도 있었어? ①
일반적으로 우리가 아는 바질은 둥근 초록색 잎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바질은 약 50여 개의 종류가 있다고 한다. 색상, 향미, 질감 및 형태를 통해 구분된다고 한다. 이번에는 초록색의 바질이 아닌 우리가 식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일명 ‘레드 바질(...
유성호 기자  2018-11-20
향미의 향, 적기수확이 중요하다! 충남도 농업기술원, 중국과 국제공동연구 결과 밝혀
충남도 농업기술원에서는 향미의 향이 일정하지 않은 문제에 대해 중국 헤이룽장성 농업과학원과의 공동연구를 통하여 그 해결책을 제시했다고 밝혔다.최근 향미품종 개발이 이어지면서 소비자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지만 향이 적어지거나 일정하지 않은 문제에 대해 불...
전은희 기자  2018-11-12
[밥이 답이다] <66> 다양한 잡곡 상품
이제까지 각 잡곡의 특징에 대해 알아보았다. 이제 내가 원하는 잡곡만으로 직접 블렌딩해서 밥을 지어 먹어 보면 어떨까?그게 귀찮다면 시판용 혼합 잡곡 상품도 많다. 하지만, 마트나 슈퍼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혼합 잡곡은 대부분 숫자만 앞세운 9곡, 1...
박성환 기자  2018-11-12
[허브 노트] <44> 세이지, 과거 만병통치약이라고 불리었던 허브
허브의 장점은 요리의 향을 더해주는 역할도 하고 있지만, 더욱 주목할 점은 허브마다 가지고 있는 효능이다. 다양한 향과 더불어 각각의 허브마다 가지고 있는 장점이 있는데 이 허브는 예로부터 ‘만병통치약’이라고 불려왔던 허브다. 이번 허브 노트의 주인공...
유성호 기자  2018-11-06
인테이크, 모닝죽 용기형 제품 런칭하며 간편죽 시장 출사표
‘간편식 전문 스타트업’ 인테이크가 자사 제품인 ‘모닝죽’의 용기형 출시 소식을 알렸다. 인테이크는 이번 용기형 제품을 출시하면서 ‘2019년까지 간편죽 시장에서 업계 3위 등극’이라는 출사표를 던졌다.인테이크는 2014년부터 바로 짜서 간편하게 먹을...
전은희 기자  2018-11-01
[허브 노트] <43> 가정에서 펜넬을 이용해 충분히 만들 수 있는 다양한 조리법!
이제는 일반적인 웰빙라이프가 자연스럽게 자리 잡아 다양한 채소 및 허브들이 대형 마트에 자리 잡고 있다. 하지만 우리가 흔히 사용하는 파슬리, 민트와 같은 허브들과 양파, 당근, 파와 같은 일반적인 채소가 아닌 펜넬 같은 허브와 채소 사이에서 아슬아슬...
유성호 기자  2018-10-3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