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달콤한 감귤 ‘윈터프린스’, 올해 20헥타르 보급 예정
농촌진흥청은 국내에서 육성한 새 감귤 품종 ‘윈터프린스’ 보급을 2025년 100헥타르까지 확대하기 위해 행정기관, 묘목 업체와 손잡고 본격적으로 나서기로 했다.‘겨울왕자’라는 뜻의 ‘윈터프린스’는 ‘하례히메’ 품종에 ‘태전병감’을 교배해 만든 품종으...
전은희 기자  2021-02-26
앙증맞은 생김새로 인기 끄는 국산 사과 ‘루비에스 & 피크닉 그리고 황옥’
농촌진흥청이 소규모 가구가 늘면서 한 번에 먹기 좋은 소형 위주의 과일 소비가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크기는 작아도 뛰어난 맛으로 주목받고 있는 국산 사과 품종을 소개했다.최근 소비자들은 가정에서 먹을 사과를 구매할 때, 크기가 큰 대과(大果)보다 비교...
전은희 기자  2021-02-19
[밥이 답이다] <85> 쌀이 없다
2020년 쌀 생산량은 전년 대비 약 6.4%나 감소한 350만 7,000t으로 52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물론 1인당 쌀 소비량도 57.7kg으로 줄었지만, 이보다 더 빠르게 쌀 재고량이 줄어 많은 전문가가 다가올 쌀 부족 사태를 예견하기도 했...
박성환 기자  2021-02-19
불면증 완화에 도움되는 '영지버섯'의 활용법
농촌진흥청이 겨울철 증가하는 불면증을 완화하고 호흡기 건강에 도움을 주는 특용작물로 영지버섯을 추천했다.겨울에는 활동량과 햇볕 쬐는 시간이 부족하고, 호흡기가 건조해 깊은 잠에 들기가 힘들어진다. 특히 코로나19로 실내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나는 요...
전은희 기자  2021-02-16
"시금치가 이메일을 보내드립니다" 해외 SNS를 달군 연구
시금치는 언제나 슈퍼푸드로 손꼽힌다. 어떤 요리와도 어울리며, 영양도 풍부하며, 조리법도 간단한 편이다. 하지만 그것으로만은 성에 차지 않았는지, 시금치는 이제 특별한 임무를 수행하는데 바로 인간에게 경고하는 ‘이메일’을 보내는 것이다.과학 저널 ‘N...
전은희 기자  2021-02-03
설 대표 과일, '사과 & 배 그리고 감'의 효능 및 고르는 요령
올해 설에는 맛깔스럽고 영양이 풍부한 국산 과일로 건강을 선물하면 어떨까? 이에 농촌진흥청이 주요 과일의 효능과 좋은 과일 고르는 요령을 소개했다.올해 사과와 배 출하량은 지난해 긴 장마와 연이은 태풍의 영향으로 다소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과일을 ...
전은희 기자  2021-02-02
미국, 면역력 증진 관심 이후 '엘더베리' 수요 증가
지난해 코로나바이러스가 미국 전역으로 퍼지기 시작한 이후 건강을 유지하는 것에 대한 소비자들의 우려가 커지면서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되는 식품 및 보조제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KATI농식품수출정보에 따르면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최근 여...
전은희 기자  2021-02-01
2021 국내 과일 트렌드, '만년설 딸기·황금향 귤' 등 신품종 과일 인기
장보기 앱 마켓컬리가 과일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기존 품종의 단점을 보완한 신품종 과일의 인기가 꾸준히 높아지고 있다고 21일 밝혔다.큼직한 과육과 높은 당도를 가진 샤인머스캣이 대중적인 인기를 얻은 이후, 과일 시장에서는 제2의 샤인머스캣을 발...
전은희 기자  2021-01-21
미국에서 가장 넓은 농지를 소유한 사람은 '빌 게이츠'
미국에서 가장 넓은 농지를 소유하고 있는 사람은 누굴까? 미국토지잡지 더랜드리포트에 따르면 그 주인공은 바로 기업가 ‘빌 게이츠(Bill Gates)’이다.농지는 미국에서 분명 좋은 투자 중 하나이다. 지난 2018년 포브스에 따르면 미국 농지 투자 ...
전은희 기자  2021-01-20
[허브 노트] <127> 애플민트부터 초콜릿민트까지, '민트'의 다양한 종류들
우리가 흔히 ‘민트(Mint)’를 생각한다면 ‘스피아민트(spearmint)’ 혹은 ‘페퍼민트(Peppermint)’ 정도를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민트의 종류는 정말로 다양한데 단순한 톡 쏘는 맛을 넘어서 각각의 개성을 지닌 다양한 향기와 맛이 있다...
유성호 기자  2021-01-05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1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