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음회 노트] '샤또네프 뒤 빠쁘(Chateauneuf du Pape)' 와인 시음회

승인2017.01.27 12:59:22
▲ '샤또네프 뒤 빠쁘(Chateauneuf du Pape)' 와인 시음회 모습, 설명 중 시음할 와인을 따르고 있다 <사진=강지수기자>

'샤또네프 뒤 빠쁘(Chateauneuf du Pape)' 와인 시음회가 지난 1월 20일 WSA와인아카데미(강남구)에서 진행됐다.

샤또네프 뒤 빠쁘는 론 지방 와인으로 론 지방은 프랑스 내 AOC 생산량이 1위인 보르도를 이어 2위인 지역이다. 론 지방은 1년 내내 부는 차가운 북풍, 미스트랄이 불어 와인 생산에 좋은 영향을 주며 프랑스에서 2번째로 긴 론 강을 끼고 있어 포도 재배에 좋은 영향을 미친다.
 

▲ 시음회에는 잔 5개와 타구통, 물, 핑거푸드, 교보재 등이 준비되어있다 <사진=강지수기자>

시음회는 몇가지 교보재와 함께 와인의 생산지역, 환경, 역사 등에 대해 설명했는데, 고흐의 그림에 대한 이야기로 흥미롭게 설명을 시작했다.

고흐의 그림이 프랑스 론 지방에서 많이 탄생했으며, '이글거리는 태양' 이라는 고흐의 표현이 론의 자연을 잘 나타내며, 이런 뜨거운 태양 또한 와인에 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했다.

'샤또네프 뒤 빠쁘'는 '교황의 새로운 성 근처에서 생산하는 와인'이라는 뜻이며 강력한 왕권의 간섭으로 인해 교황 클레맨스 5세가 로마로 들어가지 못한채 아비뇽 교황청에 강제 체류하는 사건인 아비뇽 유수사건이 발단이 되어 교황에게 바칠 와인을 생산하게 되고 그것이 샤또네프 뒤 빠쁘의 시초라고 했다.
 

▲ 시음한 와인으로 좌측부터 이기갈, 끌로생장, 끌로 데 빠쁘, 도멘 뒤 뻬고, 샤또 보카스텔이다 <사진=강지수기자>

빵, 스낵 등 간단한 핑거푸드와 함께 시음한 5가지 와인은 E Guigal, Chateauneuf du pape 2010(이기갈), Clos Saint Jean, Chateauneuf du pape 2012(끌로생장), Clos des Papes, Chateauneuf du pape 2014(끌로 데 빠쁘), Domaine du pegau, Chateauneuf du pape 2013(도멘 뒤 뻬고), Chateau Beaucastel, Chateauneuf du pape 2005(샤또 보카스텔) 였으며, 그 중 샤토 보카스텔는 시음회 2시간 30분 전 오픈 해 놓았다고 설명했다.

이기갈은 평균 45년 이상의 포도나무를 사서 샤또네프 뒤 빠쁘를 만들었으며 가장 부드럽고 여성스러운 와인으로 밸런스가 좋다고 했다.

끌로생장은 샤또네프 뒤 빠쁘 가장 남쪽에 위치한 와이너리로 생산량을 극히 제한하며 섬세하게 포도를 알알이 검수하여 와인을 만드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알코올도수 또한 16%로 상당히 높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끌로 데 빠쁘는 1896년 시작해 한 해 한 와인만 만든다(One Vintage, One Wine) 는 신조를 시키고 있으며 피노누아의 질감이 살아있는 벨벳 질감의 와인라고 했고, 도멘 드 뻬고는 이스트와 온도조절 없는 가장 클래식한 스타일의 양조방법으로 만들며 자연효모를 쓰기 때문에 다소 동물성 향이 많이 나는 와인이라고 했다.

샤또 보스카텔은 샤또네프 뒤 빠쁘 가장 북단에 위치해 미스트랄의 영향이 극대화 되었으며 이 지역 최초의 유기농 바이오다이나믹 와인 생산자로 13가지 품종을 모두 사용해 각각 수확하고 양조하여 생산한다고 설명했다.
 

▲ 시음회는 WSA 박수진 부원장이 약 2시간동안 진행했다 <사진=강지수기자>

참고로 '샤또네프 뒤 빠쁘(Chateauneuf du Pape)' 시음회는 영국 WSET 본원의 Level 4 Diploma 소지자 박수진 WSA 부원장이 진행했으며, 오후 7시 30분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되었다.

소믈리에타임즈 강지수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모바일 버전
서울시 성동구 성수이로 24길 50 희은빌딩 별관4층  |  전화 : 02-499-0110  |  팩스 : 02-461-0110  |  이메일 : stpress@sommeliertimes.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3477  |  등록일 : 2014년 12월 12일  |  발행인 : 최염규  |  편집인 : 김동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염규
소믈리에타임즈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1 소믈리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